문화/연예

"VIP" VIP전담팀 우먼 4인방의 비밀 기록지! 현실 존재 가능성 200 4女 4色’리...

“안방극장 열광시킬 역대급 변신 준비 완료!”

(펫아시아뉴스 (PetAsiaNews)) SBS 새 월화드라마 ‘VIP’ 장나라-이청아-곽선영-표예진이 VIP 전담팀 ‘원더우먼 4인방’으로 변신을 가동한 가운데, 그녀들이 감추고 있는 ‘비밀 기록지’가 공개됐다.

오는 10월 28일 첫 방송을 앞둔 SBS 새 월화드라마 ‘VIP’는 백화점 상위 1% VIP 고객을 관리하는 VIP 전담팀 사람들의 비밀스러운 ‘프라이빗 오피스 멜로’ 드라마다.

무엇보다 ‘VIP’에서 장나라-이청아-곽선영-표예진은 지금까지 보여줬던 모습과는 180도 다른 ‘현실 오피스 우먼’캐릭터로 출격을 예고한 상태. 특히 각각 지닌 비밀의 서사가 어떤 반전을 선사할지 관심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이와 관련 스토리 전개를 더욱더 쫄깃하고 풍성하게 만들 장나라-이청아-곽선영-표예진 등 ‘VIP 전담팀 女 4인방’의 ‘반전 비밀 매력’을 살펴본다.

●장나라→나정선 “충격적 문자로 흑화 가동! 모든 판도라 상자의 키 마스터!”

장나라는 유복한 가정에서 태어나 명문대를 졸업한 후 무리 없이 취직해 특진까지 한, 성운백화점 VIP 전담팀 나정선 역으로 나선다. 나정선은 직장에서도 뛰어난 업무 실력을 인정받은 데 이어, 팀장 박성준(이상윤)과 결혼해 평탄한 부부로 살아가며 주변에 부움을 한 몸에 받는 인물. 그러나 어느 날 ‘당신 팀에 당신 남편 여자가 있어요’라는 예상치 못한 충격적인 익명의 문자를 받게 된 후 나정선은 박성준에게 날카로움을 세우게 되고, 함께 일하던 VIP 전담팀 동료들에게도 의심의 그림자를 드리운다. 그러던 중 나정선이 그녀들의 ‘비밀 판도라 상자’를 열게 되는 것. 보통의 나날을 침범 받은 나정선이 만나게 될 비밀 스토리에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이청아→이현아 “연애는 필수, 결혼은 선택 ‘아모르 파티’ 삶에 숨겨진 비밀은?”

이청아는 VIP 전담이 천직이라고 생각하는, 성운백화점 VIP 전담팀 과장 이현아 역을 맡았다. 이현아는 그 누구보다 한발 앞서는 트렌드함을 갖춘 에이스지만, 과거 사내에서 인사권을 가진 상사와의 불미스러운 일로 인해 1년간 휴직하고 다시 돌아온 상태. 프로페셔널하고 패셔너블한 면모는 변함없지만, 입사 동기이자 좋은 친구인 나정선과 어딘지 모르게 껄끄러운 기류가 맴돈다. 이현아가 VIP 전담팀 복귀와 동시에 미묘한 분위기를 드높이는 이유는 무엇인지, 극 전개에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곽선영→송미나 “승진 앞에서 ‘은밀한 유혹’과 마주하다!”

곽선영은 VIP 전담팀 중 유일한 워킹맘으로 일과 육아 모두 잘 해내기 위해 열정적으로 노력하는 송미나 역으로 등장, 공감대를 높인다. 송미나는 연년생 육아 휴직으로 인해 6년의 직장생활에도 매번 승진에서 누락된 탓에 기필코 승진하겠다는 목표를 지닌 인물. 하지만 이러한 목표에 도움은커녕 두 아들보다 더 철없고, 순수한 남편 덕에 육아와 살림을 떠맡게 되면서 두 가지 모두를 잃지 않을까, 두려움에 사로잡히게 된다. 이때 송미나에게 ‘은밀한 유혹’이 뻗치게 되면서, 송미나는 그것을 선택하고 비밀의 길을 걸어가려고 한다. 위기에 놓인 워킹맘 송미나를 붙든 정체는 무엇일지 호기심이 불거지고 있다.

●표예진→온유리 “‘파격적 인사이동’의 전말은?”

표예진은 흙수저 인생에 스스로 장착한 생존 본능으로 견뎌내며 살아온 온유리 역으로 분해 청춘의 고군분투를 보여준다. 온유리는 처음으로 찾아온 인생의 첫 기회인 VIP 전담팀 발령과 함께 비밀스러운 소문에 휘감기게 되고, 이로 인해 팀 내 분위기마저 냉기류가 흐르기 시작한다. 온유리가 백화점 계약직에서 핵심 부서로 파격적 인사이동과 동시에 역풍을 불러오는 반전에는 어떤 이야기가 숨겨져 있을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제작진 측은 “장나라-이청아-곽선영-표예진이 각자의 캐릭터에 완벽한 맞춤옷을 입히며, 첫 회부터 안방극장에 센세이션을 불러올 것”이라며 “마치 쫀쫀한 긴장감을 조성하는 스릴러물처럼 곳곳에서 터지는 인물의 반전들이 ‘프라이빗 오피스 멜로’의 정수를 터트릴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SBS 새 월화드라마 ‘VIP’는 오는 28일 밤 10시에 이야기의 첫 포문을 연다


문화/연예

더보기
본격연예 한밤, ‘지푸라기라도’ 전도연X정우성, 연기맛집 짐승들!
(펫아시아뉴스 (PetAsiaNews)) 지난 22일, ‘본격연예 한밤’에 2월 개봉을 앞둔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주역인 전도연과 정우성이 출연했다. 지난 2019년, 각각 영화 "생일"과 "증인"으로 시상식을 휩쓸며 다시 한번 뛰어난 연기력을 인정받은 배우 전도연과 정우성. 한국 영화계를 대표하는 두 명품 배우가 마침내 한 작품에서 만났다. 25년 만에 처음으로 작품에서 만난 전도연과 정우성. 두 배우에게 함께 호흡한 소감을 묻자, 전도연은 “이제라도 찍어서 너무 다행이다”라고 대답했다. 정우성은 “나 혼자만의 기다림은 아니었구나”라는 마음이 들었다면서, 전도연과 함께해 영광이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에 전도연은 정우성에게 왜 이러느냐고 핀잔하면서도 미소를 감추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동갑내기 두 사람은 계속 훈훈한 분위기를 이어갔는데, 전도연은 정우성을 ‘영화 현장에서 또 만나고 싶은 배우’라고 평하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고, 정우성은 배우 전도연을 위한 응원의 말을 전하며 전도연을 감동하게 했다. 하지만 전도연과 정우성은 친밀도를 테스트하기 위한 이구동성 게임에서 반전의 결과를 보여줬다. 두 사람 대답은 같았으나, 전도연이 정우성 답

‘정글의 법칙 in 폰페이’ 베리굿 조현 "정글, 다 깔아뭉개버리겠다"
(펫아시아뉴스 (PetAsiaNews)) 그룹 베리굿 조현이 족장 김병만에 대한 팬심을 드러냈다. 45기 병만족의 ‘정글의 법칙 in 추크’에 이어 후반전 폰페이 편이 오는 25일(토) 밤 9시 첫 방송된다. 후반전 폰페이 편에서는 족장 김병만과 노우진, 명품 배우 유오성, 다이나믹 듀오 최자, 가수 KCM, 셰프 오스틴 강과 김다솜, 베리굿 조현이 활약을 펼칠 예정이다. 이번에 처음 정글로 떠나게 된 조현은 사전 인터뷰에서 정글 생존에 대한 강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쇼트트랙 선수 출신이라는 조현은 “하체 힘이 좋다. 승부욕이 강해서 대결하는 운동을 많이 했었다”라면서 “정글에 가서 다 깔아뭉개버리겠다”라고 귀여운 허세를 부려 웃음을 안겼다. 그런가 하면 조현은 “직접 무언가를 잡아본 적이 없어서 정글에서 한 번쯤은 동물이라든가 생선을 먼저 나서서 잡아보고 싶다”라며 적극적인 모습을 보였다. 야생동물 사냥, 암벽타기 등 제작진이 물어보는 모든 것에 자신감을 내비치던 조현은 “굶는 건 자신있냐”라는 제작진의 질문에는 “못한다”라고 단칼에 대답해 인터뷰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또한 조현은 이상형으로 족장 김병만을 꼽기도 했다. 조현은 김병만에 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