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연예

"배가본드" ‘신스틸러’이경영, 선? 아니면 악? 그의 정체가 궁금하다!

(펫아시아뉴스 (PetAsiaNews)) 이경영은 선일까? 아니면 악일까? SBS 금토극 ‘배가본드’에서 ‘신스틸러’ 이경영의 정체에 대한 관심이 더해지고 있다.

지난 9월 20일 첫방송된 ‘배가본드’는 회를 거듭할수록 시청률 상승 뿐만 아니라 시청자들의 호평이 이어지고 있고, 지난 10월 12일과 19일 방송분 2049시청률은 같은 날 방송된 지상파와 케이블, 그리고 종편 전체 프로그램 중에서도 압도적으로 전체 1위를 차지했다.

여기에는 비행기테러의 범인, 그리고 그 배후를 찾기 위해 고군분투중인 차달건(이승기 분)과 고해리(배수지 분)뿐만 아니라 조연들도 각자의 캐릭터에 맞게 열연하면서 더욱 이목이 집중되고 있는 것.

그리고 이중 이경영이 연기하는 에드워드 박(한국명 박기표)에 대한 관심도 커져만 가고 있다. 다이나믹시스템 코퍼레이션 산하 그룹인 ‘D.K.P'의 수장 에드워드 박은 극초반 어린이 태권도 시범단을 태운 자신의 회사소속 모로코행비행기 B357기가 공중에 폭파하자 이에 책임을 지고 유족들에게 사과하면서 눈길을 끌었다.

당시 유족들의 욕설과 더불어 쓰레기까지 맞아가면서도 이를 참았고, 특히 자신 또한 비행기 사고로 가족을 잃었다는 이야기를 들려주는 이른바‘동병상련’ 화법으로 유가족들의 마음을 돌려놓을 수 있었다. 이후에도 그는 오해의 여지가 있더라도 이들을 위해서라면 발 벗고 물심양면나서고 있는 상황.

최근에는 테러공범인 비행기 부기장 김우기(장혁진 분)를 찾기 위해 모로코까지 갔던 차달건(이승기 분)과 고해리(배수지 분), 그리고 기태웅(신성록 분), 김세훈(신승환 분)이 암살조로 인해 위험에 빠졌을 때도 비서 미키(류원 분)를 미리 보내서 살려냈다. 덕분에 달건과 해리는 우기와 배를 타고 모로코를 벗어나 이동이 가능했다.

하지만, 그는 자신이 발굴해서 키워냈다가 지금은 경쟁사 존 엔 마크사 아시아 담당 사장이 된 제시카 리(문정희 분), 그리고 용병출신 킬러 릴리(박아인 분)로 부터는 최악의 인간이라는 평가를 받은 바 있다.

여기에다 가끔 의뭉스러운 행동을 할 때도 있다. 가령 피살된줄로만 알았던 평화일보기자 조부영을 달건이 발견하고 달려갔을 때 붙잡았던 이가 바로 에드워드 박이었고, 우기와 제시카 리가 다정하게 찍힌 사진을 국정원에 익명으로 제보하게끔 했던 적도 있었던 것.

특히, 국제적으로 엄청난 인맥이 있는 걸로 설정된 에드워드 박은 ‘서류상으로 그의 정체는 심플하고 평범하다. 하지만, 천개의 얼굴을 가졌다’, ‘국제적으로 발생한 미스터리한 사건 뒤에, 늘 그가 있었다’라는 캐릭터 소개가 그에 대해 더욱 궁금하게 만드는 점이기도 하다.

네티즌들 또한 “에드워드가 비행기 추락 진범 아닌가?”, “에드워드는 그냥 무조건 다이나믹사에 이익이 되는 행동만 하는 캐릭터일 듯”, “홍순조총리가 에드워드라인일 거 같다”, “모든 계획은 에드워드 박의 빅픽처이고, 제시카는 진짜 고단수에게 놀아났다. 그리고 홍승범변호사는 에드워드 스파이”라며 다양한 의견을 내놓을 정도다.

한 관계자는 “현재 에드워드 박이 어떤 인물인지에 대해 많은 분들이 궁금해 하고 있고, 이에 따라 소개된 캐릭터에 대해서도 더욱 꼼꼼하게 따져보고 있다”라며 “남은 방송분에서 그가 달건과 해리 등과 어떻게 엮이고, 특히, 제시카 리와도 또 어떻게 날선 신경전을 펼치면서 신스틸러로 활약하게 될지 기대해달라”라고 소개했다.

이처럼 회를 거듭할수록 에드워드 박 캐릭터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는 ‘배가본드’는 민항 여객기 추락 사고에 연루된 한 남자가 은폐된 진실 속에서 찾아낸 거대한 국가 비리를 파헤치게 되는 드라마로, 가족과 소속, 심지어 이름도 잃은 ‘방랑자’들의 위험천만하고 적나라한 모험이 펼쳐지는 첩보액션멜로를 지향한다. 매주 금, 토요일 밤 10시에 SBS-TV를 통해 방송되고 있으며, 11회와 12회는 10월 25일과 26일에 공개된다.


문화/연예

더보기
편의점 샛별이, 김유정, 정의의 매운맛 액션 시전 ‘주먹 불끈’
(펫아시아뉴스 (PetAsiaNews)) ‘편의점 샛별이’ 김유정의 걸크러시 매력을 기대하라. 6월 19일 첫 방송되는 SBS 새 금토드라마 '편의점 샛별이'는 24시간 불이 꺼지지 않는 편의점을 무대로 펼치는 코믹 로맨스 드라마다. 편의점이라는 친근하면서도 색다른 소재, 개성 넘치는 캐릭터의 향연, 생활밀착형 에피소드 등을 예고하며 관심을 모으고 있다. 극중 김유정은 훈남 점장 최대현(지창욱 분)이 운영하는 편의점에 야간 알바생으로 들어오는 정샛별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앞서 편의점 유니폼을 입은 김유정의 사랑스러운 모습들이 주목을 받으며, ‘편의점 샛별이’ 속 김유정의 톡톡 튀는 변신을 기대하게 만들었다. 이런 가운데 6월 9일 공개된 ‘편의점 샛별이’ 김유정의 스틸컷은 편의점 유니폼을 벗은 정샛별의 180도 다른 일상을 예고해 눈길을 끈다. 주먹을 불끈 쥔 채 불량 청소년들에게 정의의 ‘매운맛’을 선보이고 있는 정샛별의 모습이 포착된 것. 골목 한 켠을 접수한 정샛별의 걸크러시 매력과 함께 김유정의 ‘액션 샛별 변신’을 향한 기대감을 치솟게 한다. 김유정이 연기하는 정샛별은 상큼한 미모와 달리 언제 어디로 튈지 모르는 4차원 성격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