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연예

집사부일체, 대표 단신 양세형, 굴러오는 훌라후프 못 넘고 대참사! 짤방’ 대방출

(펫아시아뉴스 (PetAsiaNews)) 지난 19일(일) 저녁 6시 25분에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서는 ‘신상승형재’ 신성록, 이상윤, 이승기, 양세형, 육성재의 치어리딩 도전기가 공개됐다.

지난 방송에서 역대급 스케일의 치어리딩 공연을 예고한 멤버들은 실전 훈련을 시작, 고난도 동작을 연습하기 시작했다. 점프력이 중요한 ‘토터치 점프’ 동작을 해내기 위해 멤버들은 ‘점프로 훌라후프 넘기’에 도전했다. 굴러오는 훌라후프 위를 양다리를 찢어 뛰어넘어야 하는 이 훈련에서 신성록, 이상윤, 이승기와 육성재는 모두 장신을 뽐내듯 쉽게 성공해 눈길을 끌었다.

반면, ‘집사부일체’ 대표 단신 양세형은 홀로 실패하여 굴욕을 맛보았다고 전해져 관심이 집중됐다. 양세형은 훌라후프 위로 떨어지며 웃지 못할 명장면(?)을 만들어내 오랫동안 회자될 ‘짤방’을 대방출했다는 후문. 하지만 그는 곧 멤버들 중 유일하게 공중을 날아다니는 ‘팀 치어리딩’에 투입, ‘짤방’의 굴욕을 만회하며 집사부일체의 ‘에이스’로서 매력을 선보였다.

또한, 멤버들은 코앞으로 다가온 치어리딩 공연에 쉴 새 없이 연습에 매진하며 엄청난 열정을 뿜어냈다. 밥을 먹다가도, 이동하다가도, 잘 준비를 하다가도 공연 음악만 들리면 연습에 연습을 거듭했다고. 멤버들 모두 각자의 방법으로 연습하는 가운데에서도, 특히 이상윤은 치어리딩 동작을 수학 공식처럼 외우며 ‘뇌섹남’다운 모습을 보여줬다. 과연 멤버들의 ‘피 땀 눈물’이 만족스러운 결실을 맺었다.

신상승형재의 ‘리얼 100%, 열정 200%’ 치어리딩 연습기는 지난 19일(일) 저녁 6시 25분 방송된 ‘집사부일체’에서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