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스마트지킴이’ 장애인 근로자 안전 출퇴근 돕는다

URL복사

 

(펫아시아뉴스 (PetAsiaNews)) SK텔레콤은 한국장애인고용공단과 장애인 근로자들의 안전한 출퇴근을 돕기 위한 '스마트지킴이' 보급 사업을 시작한다고 지난 25일 밝혔다.

'스마트지킴이'는 사용이 편리한 손목밴드형 웨어러블 트래커로, 전국 지자체 등에 보급되어 치매노인, 발달장애인 등 취약계층 실종자를 조기에 발견하고 실종자 수색에 따르는 개인적,사회적 부담을 줄이는데 크게 기여하고 있다.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은 장애인 근로자들의 출퇴근 안전을 강화하기 위해 '스마트지킴이'를 도입하기로 했다. 공단은 이달 성남시에 100여대를 납품한 것을 시작으로, 전국 지사를 통해 '스마트지킴이' 필요 사업장 또는 근로자들의 신청을 받아 순차 보급할 계획이다.

스마트지킴이를 사용할 경우 가족과 직장에서 장애인 근로자들의 실시간 출퇴근 경로를 확인할 수 있어, 혹시라도 발생할 수 있는 위험상황에 빠른 대처가 가능해질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대중교통 출퇴근에 어려움을 겪는 발달장애인들이 돌발 상황에 직면하더라도 신속하게 경찰이나 가족의 도움을 받을 수 있다는 측면에서 사회 안전망 강화에도 기여할 전망이다.

'스마트지킴이'는 사물인터넷 전용망인 로라와 GPS를 이용하는 웨어러블 트래커, 전용 애플리케이션, 통합 안전 플랫폼으로 구성됐다. '스마트 지킴이' 착용자가 보호자 사전 설정 권역을 벗어나면 앱 알림을 통해 이탈 여부를 확인할 수 있으며, 필요시 여러 명의 가족들에게 착용자 위치정보를 공유할 수도 있다.

'스마트지킴이' 착용자 위치정보는 설정에 따라 5~10분에 한 번 로라 네트워크를 통해 갱신되며, SKT의 '스마트 안전 플랫폼'을 통해 관제센터 및 보호자의 스마트폰으로 전송된다.

'스마트지킴이'는 지난해 9월 서비스 출시 이후 경찰청, 서울특별시 25개 치매안심센터, 울산,대전,대구 발달장애인지원센터 등 총 50여개 지자체,기관,협회에 약 2만대 보급됐으며, 다수 실종사고를 빠르게 해결하는 성과를 거두기도 했다.

신용식 SKT Massive IoT사업본부장은 'SKT는 스마트지킴이 사업을 통해 지자체, 정부기관 등과 긴밀하게 협업하며 사회적 약자의 실종 예방에 앞장서 왔다'며 '스마트지킴이가 장애인 근로자들의 안전한 사회생활을 돕는 동반자가 될 수 있도록 서비스를 지속 고도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문화/연예

더보기
"도도솔솔라라솔" 고아라X이재욱 첫 만남의 비밀?! 결혼식 아닌 ‘찐’ 첫 만남의 반전
  (펫아시아뉴스 (PetAsiaNews)) '도도솔솔라라솔' 고아라와 이재욱의 숨겨진 인연이 밝혀진다. KBS 2TV 수목드라마 '도도솔솔라라솔' 측은 오늘인 27일, 과거 구라라(고아라 분)의 졸업연주회에서 포착된 선우준(이재욱 분)과 김지훈(이시우 분)의 모습을 공개했다. 구라라의 옆에 나란히 선 김지훈과 그런 두 사람을 바라보는 선우준의 깊은 눈빛이 호기심을 자극한다. '도도솔솔라라솔'은 구라라와 선우준의 신박한 관계를 통해 웃긴데 설레는 '저세상 로코'를 유쾌하게 펼쳐내고 있다. 낯선 마을 은포에서 함께 '웃픈' 갱생을 시작한 두 사람은 조금씩 가까워지며 풋풋한 설렘을 선사하고 있다. 여기에 비밀 많은 청춘 선우준이 19세라는 '반전'이 드러나며 두 사람의 로맨스 향방에도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또한 선우준이 집을 나와 은포에 숨어든 사연이 밝혀지며 안타까움을 자아내기도. '안녕'이라는 인사만 남기고 죽은 친구 김지훈은 그가 세상에 벽을 쌓고 낯선 곳으로 숨어들게 만든 결정적 계기가 됐다. 아버지 선우명(최광일 분)이 친구의 죽음을 별 것 아닌 일로 치부하고, 슬픔에 빠져 사는 아들을 못마땅해한 것. 이에 숨 막히는 집에서 탈출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 박원숙 데뷔 50주년 깜짝 파티! 남해까지 찾아온 ‘원숙의 그 남자’는?
  (펫아시아뉴스 (PetAsiaNews))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는 혼자 사는 중년 여자 스타들의 동거 생활을 통해 중장년 세대가 직면한 현실과 노후 고민에 대해 가감 없이 이야기하고, 서로의 상처와 고민을 함께 나누며 같이 살아가는 삶의 가치를 보여주는 프로그램이다. ● 갑자기 분위기 세차? 세 자매의 우당탕탕 첫 셀프 세차 도전! 이날 방송에서 박원숙‧혜은이‧김영란 세 자매가 제철 꽃게를 찾아 나섰다. 지금이 살이 통통한 시기라며 제철 꽃게 먹방을 제안한 막내 김영란. 자매들은 싱싱한 꽃게 구매를 위해 삼천포용궁수산시장행을 결정했다. 출발 직전 눈에 띈 더러운 차에 갑자기 세차하러 가야겠다고 노선변경! 그러나 세차장에 도착한 자매들은 한껏 당황한 모습을 보였다. 본인이 생각한 세차는 기계식 세차였고, 직접 차를 몰고 도착한 곳은 본인이 직접 세차를 해야 되는 '셀프 세차장'이었던 것. 얼떨결에 생애 첫 셀프 세차를 하게 된 세 자매. 이들의 셀프 세차는 첫 시작부터 순탄치 않았다. 기계에 적힌 글씨가 작아 잘 보이지 않아 '이런 건 크게 써놔야지!' 박원숙의 버럭을 시작으로 동전을 넣어도 작동하지 않는 기계는 물론 첫