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회용 수세미로 가족 위생 지키자” MSS 홀딩스, 고품질 ‘코디 일회용 수세미 타월’ 출시

세균 증식 걱정없이 깔끔한 ‘코디 일회용 수세미 타월’
풍성한 거품 생성을 위한 엠보싱, 쿠션감 더해 미세 흠집 최소화
형광증백제 무첨가 폴리프로필렌 100% 원단 사용으로 안심 사용

URL복사

 

(펫아시아뉴스 (PetAsiaNews)) 생활위생 전문 그룹 MSS Holdings가 넓은 면적과 올록볼록한 엠보싱으로 부드러운 거품 세척을 할 수 있는 '코디 일회용 수세미 타월'을 출시했다고 오늘인 20일 밝혔다.

최근 세균 증식률이 높은 다회용 수세미의 위생 문제가 대두되며 일회용 수세미를 쓰는 가정이 늘고 있다. 식기, 컵, 젖병 등 본인 또는 본인 가족이 사용하는 제품을 세척할 때 쓰는 만큼 사용주기를 짧게 해 세균 증식을 최소화하기 위해서다.

코디 일회용 수세미 타월은 '잠깐 쓰더라도 제대로' 쓸 수 있도록 넓은 면적에 올록볼록한 엠보싱과 쿠션감을 더한 게 특징이다. 올록볼록한 엠보싱이 거품을 잘 머금고 있어 세척이 손쉬울뿐더러, 수세미의 폭신폭신한 쿠션감이 제품에 흠집이 발생하는 것을 최소화해준다.

또 아기 젖병이나 의료기기에 사용될 만큼 인체에 무해하고, 형광 증백제가 첨가되지 않은 폴리프로필렌 100% 원단으로 만들어 안심하고 쓸 수 있다.

MSS 홀딩스는 위생 개념이 점점 높아지면서 우리가 매일 쓰는 생활용품의 사용주기도 짧아지고 있다며 이번 코디 일회용 수세미 타월을 비롯해 바로 눈에는 보이지 않아도 우리 일상을 건강하게 지켜줄 수 있는 제품 개발에 꾸준히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생활위생 전문 그룹인 MSS 홀딩스는 유아부터 성인까지 소비자들이 믿고 사용할 수 있도록 최상의 안전성과 품질력을 갖춘 생활위생 제품들을 제공하고 있다.


문화/연예

더보기

"미스 몬테크리스토" 최여진 붙잡는 이소연에 매몰찬 반응, 무슨 일?
  (펫아시아뉴스 (PetAsiaNews)) 이소연과 최여진 사이에 무슨 일이 있는 것일까. '비밀의 남자' 후속으로 오는 2월 방송 예정인 KBS 2TV 새 일일드라마 '미스 몬테크리스토' 제작진이 이소연과 최여진의 촬영 현장을 공개했다. '미스 몬테크리스토'는 믿었던 친구들에게 죽음까지 내몰렸던 한 여인이 복수를 다짐하고 돌아와 송두리째 빼앗긴 인생을 되찾는 드라마. 이번 작품에서 이소연은 라이브 방송으로 완판 기록을 세우는 열혈 디자이너 고은조로, 최여진은 그룹 후계자로 거론되는 재벌 3세이자 영화 배우 오하라 역을 맡아 열연한다. 이런 가운데 학창 시절부터 둘도 없는 단짝이었던 두 여인의 갈등이 폭발한 현장 사진이 공개돼 이목을 집중시킨다. 사진 속 이소연은 자리를 박차고 나서는 최여진을 붙잡아 세운다. 이소연은 도무지 영문을 모르겠다는 듯 난감한 표정으로 자신의 진심을 전하려 애써보지만, 그런 이소연을 외면하고 차갑게 뒤돌아선 최여진의 모습은 두 사람 사이에 심각한 일이 있었음을 짐작하게 한다. 이는 향후 다이아몬드보다 단단했던 이들의 우정에 금이 가기 시작한 전조를 암시하며 방송 초반부터 몰아치는 폭풍 전개를 예고해 기대감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