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 스타일

협동조합 우리들의 낙원, 새해 첫 ‘반려악기’ 기부

협동조합 우리들의 낙원, 전국 지역 아동센터에 1300만원 상당의 악기 선물
2016년부터 문화소외계층 아이들의 음악 교육을 위해 반려악기 기부
‘악기 나눔 캠페인-올키즈기프트’ 하나로 총 1억9000만원 상당의 악기 선물
2021년에도 누구나 악기와 친구가 될 수 있는 ‘반려악기 캠페인’ 지속

URL복사

 

(펫아시아뉴스 (PetAsiaNews)) 원악기상가 상인들이 만든 협동조합 우리들의 낙원에서 2021년 새해를 맞아 문화소외계층 아이들에게 '반려악기'를 선물했다. 전국에 있는 지역아동센터에 약 1300만원 상당의 악기를 전달한 것이다.

협동조합 우리들의 낙원 유강호 이사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많아진 만큼 문화소외계층 아이들을 위한 지원이 더 절실한 상황이라 판단하고 평생 친구가 되어줄 악기를 선물했다'고 말했다.

이번에 악기를 선물 받은 대전 세움지역아동센터는 음악이 아이들의 정서 발달에 미치는 영향이 큰데 다양한 악기를 보내주셔서 아이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 같다며 감사의 편지를 보냈다.

협동조합 우리들의 낙원은 사회복지법인 함께걷는아이들과 2016년부터 '악기 나눔 캠페인-올키즈기프트'를 통해 아이들의 음악 교육을 지원하는 선순환 구조를 만들어왔다. '악기 나눔 캠페인-올키즈기프트'는 개인 또는 기관 및 단체 등으로부터 사용하지 않는 악기를 기부받아 상인들의 재능기부로 무상 수리,조율한 뒤 문화소외계층 아이들에게 전달하는 프로그램이다. 5년간 피아노, 첼로, 바이올린, 플루트 등 1200여점의 악기(약 1억9000만원 상당)를 전국에 있는 지역아동센터에 기부했다.

협동조합 우리들의 낙원은 코로나19가 확산되기 전까지는 악기 나눔 프로그램에 참여했던 아이들을 낙원악기상가로 초청해 공연할 기회를 마련하기도 했으며, 이 같은 공로를 인정받아 2020년 서울사회공헌대상 시상식에서 '서울시장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아이들이 음악으로 꿈을 키워나갈 수 있도록 지원하는 악기 나눔 캠페인은 올해도 계속될 예정이다. '악기 나눔 캠페인-올키즈기프트'에 관한 자세한 정보는 올키즈기프트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화/연예

더보기

"미스 몬테크리스토" 최여진 붙잡는 이소연에 매몰찬 반응, 무슨 일?
  (펫아시아뉴스 (PetAsiaNews)) 이소연과 최여진 사이에 무슨 일이 있는 것일까. '비밀의 남자' 후속으로 오는 2월 방송 예정인 KBS 2TV 새 일일드라마 '미스 몬테크리스토' 제작진이 이소연과 최여진의 촬영 현장을 공개했다. '미스 몬테크리스토'는 믿었던 친구들에게 죽음까지 내몰렸던 한 여인이 복수를 다짐하고 돌아와 송두리째 빼앗긴 인생을 되찾는 드라마. 이번 작품에서 이소연은 라이브 방송으로 완판 기록을 세우는 열혈 디자이너 고은조로, 최여진은 그룹 후계자로 거론되는 재벌 3세이자 영화 배우 오하라 역을 맡아 열연한다. 이런 가운데 학창 시절부터 둘도 없는 단짝이었던 두 여인의 갈등이 폭발한 현장 사진이 공개돼 이목을 집중시킨다. 사진 속 이소연은 자리를 박차고 나서는 최여진을 붙잡아 세운다. 이소연은 도무지 영문을 모르겠다는 듯 난감한 표정으로 자신의 진심을 전하려 애써보지만, 그런 이소연을 외면하고 차갑게 뒤돌아선 최여진의 모습은 두 사람 사이에 심각한 일이 있었음을 짐작하게 한다. 이는 향후 다이아몬드보다 단단했던 이들의 우정에 금이 가기 시작한 전조를 암시하며 방송 초반부터 몰아치는 폭풍 전개를 예고해 기대감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