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집기사



배너

배너

미디어

더보기
서울특별시 자치경찰위원회, 25개 자치구서 '반려견 순찰대' 50팀 추가 모집 시작 펫아시아뉴스(Pet Asia News) 서울특별시 자치경찰위원회가 '서울 반려견 순찰대'를 서울의 자치구 25곳으로 확대하고 누리집을 통해 참여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이번 모집에서는 자치구별로 약 50팀을 선발할 예정이다. 선발된 팀은 반려견과 반려견주가 한 팀이 되어 지역 안전지킴이 역할을 하게 된다. 반려견 순찰대는 지난 2022년에 강동구에서 시범운영을 시작한 이후로 9곳의 자치구로 확대되어 총 284팀이 활동하며, 공동체 치안문화를 형성하고 있다. 또한, 올바른 반려견 문화 정착에도 효과가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번 모집에서는 자치경찰제도 이해, 범죄예방, 재난안전 등 다양한 교육과 반려견 행동 전문 교육으로 순찰활동 중에 발생할 수 있는 안전사고 예방교육도 진행할 예정이다. 지원은 반려견 순찰대 누리집에서 가능하다. 반려견 행동 전문 교육과 전반적인 운영은 반려동물 전문단체인 유기견없는 도시(대표 김지민)에서 맡아서 진행한다. 신청방법은 반려견 순찰대 누리집(www.petrol.or.kr)에서 가능하다. 신청시에 지원동기 등 1차 서류심사와 반려견 사회성, 반려견주 동반산책 등 평가하며 2차 실기심사를 거쳐 최종 합격팀을 선발한다. 지원팀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