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

전체기사 보기

본격 공포 괴기 토크쇼 ‘심야괴담회’, 3월 11일 첫 방송!

파일럿 당시 실검 1위! 돌아온 납량 프로그램에 관심 집중! 김구라X김숙 MC 확정! ‘괴담 평론가’와 ‘흰자 언니’ 케미 기대!

  (펫아시아뉴스 (PetAsiaNews)) 정규 편성 소식만으로도 큰 화제를 모은 MBC '심야괴담회'가 3월 11일 첫 방송된다. '심야괴담회'는 지난 1월 파일럿으로 선보인 국내 최초 신개념 스토리텔링 챌린지 프로그램으로 공모를 통해 선정된 오싹하고 기이한 이야기를 막강한 스토리텔러들이 소개하며 극한의 공포를 선사했다. 오랜만에 귀환한 납량 프로그램에 호러 마니아는 물론 많은 시청자의 호평을 받은 바 있다. 파일럿 당시, 방송 내내 실시간 검색어 1위를 점령하면서 방송 다음날까지 검색어 상위를 차지하는 등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냈고 방송 직후 정규 편성을 요구하는 마니아층이 생기기도 했다. 이어 지난 2월 8일 정규 편성을 발표하자, 다시 검색어 순위를 장악하며 돌아오는 '심야괴담회'에 기대와 관심이 쏟아졌다. 이에 제작진은 '정규 편성 소식을 전하자마자, 사연이 폭발적으로 쏟아져서 전부 읽기가 버거울 정도'라며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고. '심야괴담회' 더 무서운 모습으로 돌아온다. '심야괴담회'는 정규 편성에 힘입어 새로 수집한 강력한 괴담들과 강화된 재연으로 다시 찾아온다. 전통적인 괴담은 물론 물귀신 이야기, 고속도로 괴담,

이낙연 대표, “나는 흙수저 출신” 눈물 없이 들을 수 없는 가정사 고백한 사연?

정치 만렙 이낙연 대표의 청문회보다 어려웠던 2시간 토크쇼!

  (펫아시아뉴스 (PetAsiaNews)) 오늘 5일 첫 방송 되는 MBC '누가 누굴 인터뷰'에 전 국무총리이자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당 대표가 첫 게스트로 출격한다. 이낙연 대표는 전 국무총리 시절, 국회에서 공격적인 질문 공세에 논리 정연한 답변과 촌철살인 어록을 펼치며 정치계 독보적인 존재감을 드러낸 바 있다. 그러나 평균 연령 10세 어린이 MC들의 순수하고 동심 가득한 질문 세례에 평소 침착한 스타일의 이낙연 대표조차도 평정심을 잃고 당황한 기색을 감추지 못했다. 이낙연 대표는 프로그램의 콘셉트인 '반말 모드'에 당혹스러워 하다가도 '낙연이 대신 연이라고 불러줘'라며 체념한 듯 답하는가 하면, 삿대질(?)까지 서슴지 않는 어린이 MC들의 열정적인 인터뷰에 결국 두 손을 공손히 모으는 모습을 보여 큰 웃음을 자아냈다. 특히 그는 '국회의원 그만두고 싶었던 적 없어?', '다음 생에 태어나도 국회의원 할 거야?' 등 돌직구 기습 질문에는 쉽게 답하지 못하며 진땀을 흘리기도 했지만, 특유의 사이다 언변으로 솔직한 답변을 내놓아 이목을 집중시켰다. 한편 이낙연 대표는 요즘 금수저, 흙수저 논쟁에 깊은 유감을 표했는데 '나는 흙수

김구라X붐, MBC 새 예능 ‘개미의 꿈’에서 주린이들로 뭉쳤다

MBC 지상파 최초! 주식 버라이어티 토크쇼 ‘개미의 꿈’ 론칭

  (펫아시아뉴스 (PetAsiaNews)) 3월 11일(목) MBC 파일럿 주식 버라이어티 토크쇼 '개미의 꿈'이 첫 방송된다. '개미의 꿈'은 초저금리 시대를 맞아 주식 투자에 직접 뛰어든 일명 '개미'들의 꿈을 이루고자 모인 연예계 주린이들과, 경제계 조지클루니라 불리는 김동환 대표, 증권계 윤종신이라 불리는 박병창 부장 등 대한민국 톱 주식 전문가들과 함께, 주린이라면 반드시 알아야 할 주식의 기본 정보를 배워보는 주식 예능 프로그램이다. 15년 차 주식 경력을 자랑하는 재테크의 신 김구라, 엄청난 학구열로 똘똘 뭉친 프로 주식러인 붐이 서로 못 잡아먹어 안달인 '톰과 제리' 케미를 자랑하며 MC로 나서고, 패널로는 자신만의 주식 공식으로 1200% 수익률을 자랑하는 '주식 지니어스' 장동민, 주식 공부만 5년! 그러나 직접투자는 일주일째인 '주린이' 신아영이 출연한다. 전 KBS 아나운서 도경완은 이 프로그램을 통해 그동안 숨겨왔던 주식 인생을 아내 장윤정에게 처음으로 공개하고 '연예인은 주식을 하면 망한다?'는 속설을 깨겠다며 포부를 밝힐 예정이다. 그래프만 보고 뛰어드는 개미들에게 주식의 기초를 알려 줄 대한민국 톱 주식 전문가

'누가 누굴 인터뷰' 박준형, “god! BTS 보다 잘나갔다” 망언?

‘반백 살’ 박준형, 전성기 시절 본 어린이 MC들 화들짝! 박준형, 연예인 돈 잘 버냐는 질문에 “세금으로 다 나가” 고백 '0개 국어' 박준형, 어린이들에게 '언어 천재'로 인정받다?

  (펫아시아뉴스 (PetAsiaNews)) MBC 파일럿 '누가 누굴 인터뷰'의 화려한 막을 열 첫 번째 게스트로 국민 그룹 god 박준형이 출격했다. 웹 예능 '와썹맨'으로 약 230만 명의 구독자를 보유하며 제2의 전성기를 누리는 박준형이 이번에는 또 어떤 레전드 행보를 보여줄지 기대를 모은다. '누가 누굴 인터뷰'는 어린이 MC들이 '반말 콘셉트'에 맞춰 셀럽을 인터뷰하는 이색 토크쇼이다. '뽀뽀뽀', '아빠 어디가' 이후로 새롭게 선보이는 어린이 프로그램으로, 내로라하는 국민 MC 유재석, 강호동을 위협할 6명의 주니어 MC 군단이 필터링 없는 질문을 마구 쏟아내 화제를 모았다. 1세대 아이돌로서 가요계 최정상을 누볐던 박준형조차 평균 연령 10세의 어린이 MC 군단 앞에서는 '너 누구야?', '너 몇 살이야?' 등의 질문을 받으며 굴욕을 겪는 웃픈 모습을 보였다. 자신을 몰라보는 반응이 이어지자 그는 분위기를 무마하기 위해 '한국에서는 BTS보다 더 잘나갔다'라며 화려했던 전성기 시절을 회상했다. 이어 수만 명의 팬이 열광하는 국민 그룹 god의 무대 영상이 공개되자 그제야 어린이 MC들은 깜짝 놀라며 박준형의 과거 인기를 실

'TV는 사랑을 싣고' 배우 김명곤, ‘서편제’ 오정해 아역과 29년 만에 따뜻한 재회

29년 만에 만난 ‘서편제’ 판소리 부녀 김명곤과 김송 ‘진도 아리랑’ 즉석 공연…감동적 무대 선사 ‘TV는 사랑을 싣고’ 2021년 김명곤과 오정해 아역 김송의 ‘진도 아리랑’, 1993년 김명곤과 오정해 ‘진도 아리랑’의 감동 그대로 전해

  (펫아시아뉴스 (PetAsiaNews)) 지난 3일 방송된 KBS 2TV 휴먼 예능 'TV는 사랑을 싣고'에는 한국 영화 사상 처음으로 백만 관객을 돌파한 영화 서편제의 배우 김명곤이 출연했다. 국립극장장, 문화부장관을 역임하고 현재는 세종문화회관 이사장이라는 현주엽의 소개에 쑥스럽게 웃던 김명곤은 '저는 배우라고 불릴 때 제일 좋습니다'라며 배우가 천직임을 강조했다. 그는 이날 서편제에서 오정해의 아역을 맡았던 김송 씨를 만나고 싶다고 했다. 당시 '이 소녀가 성장해서 좋은 소리꾼이 되면 좋겠다'는 생각을 했었다는 김명곤은 그 뒤로 찾지 못해 미안하고 어떻게 성장했는지 궁금하다고 했다. MC들과 함께 추적카를 타고 추억 여행을 떠난 김명곤은 추억의 음식인 콩나물밥을 파는 식당과 과거 개봉관인 단성사가 있던 곳을 다니며 자신의 삶과 서편제와 관련된 이야기를 들려주었다. 다섯 살 무렵 부모님이 빚보증을 잘못 서 가세가 기울기 시작하면서 가난으로 힘들었던 기억이 가득한 고향을 떠나고 싶었던 김명곤은 전국에서 학비가 제일 싼 서울사범대를 지원했고 아버지에게는 첫 달 하숙비와 첫 학기 등록금만 부탁했다고. 때문에 둘째 달부터 친구들의 하숙집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