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연예

더보기
트롯신이 떴다, 트로트 여신 주현미! 딸과 첫 듀엣 ‘러브레터’ 무대 공개! 특급 애교로 ...
(펫아시아뉴스 (PetAsiaNews)) SBS ‘트롯신이 떴다’에서 트로트 여신 주현미와 붕어빵 막내딸의 듀엣 무대가 공개된다. 지난 주, 주현미는 인생 처음으로 도전해본 ‘러브레터’ 노래 족집게 강의 영상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번 주에는 주현미가 ‘러브레터’ 강의의 특별 학생으로 나섰던 막내딸과 듀엣 무대를 펼친다. 무대 전, 트로트 여신 주현미는 딸 임수연과 함께 연습실을 찾았다. 엄마의 노래를 불러여 한다는 부담감이 컸던 임수연은 사시나무 떨듯(?) 떠는 모습을 보여 엄마 주현미까지 덩달아 긴장케 했다. 그러나 곧, 트로트의 전설답게 딸의 긴장을 풀어주려는 주현미의 노력이 펼쳐졌다. 평소의 차분한 모습과는 다르게 주현미는 “엄마가 재롱을 피워야 되네” 라며 딸을 위한 특급 애교를 선보인 것. 평소와 다른 낯선 주현미의 모습에 트롯신들은 함박 웃음을 짓기도 했다. 이어, 무대에 선 두 사람은 두 손을 꼭 잡고 무대로 향해 보는 이들을 흐뭇하게 했다. 두 사람의 등장에 랜선 관객들도 “정말 보기 좋다” 며 환호를 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딸 임수연의 긴장은 쉽게 풀어지지 않아 지켜보는 트롯신들의 손에도 땀을 쥐게 했다. 과연, 트로트






배너

꼬리에 꼬리를 무는 그날 이야기, 장성규x 장도연x 장항준의 이야기꾼 DNA, 시청자를 웃기고 울렸다
(펫아시아뉴스 (PetAsiaNews)) 지난 28일 방송된 SBS 스페셜 "꼬리에 꼬리를 무는 그날 이야기" 는 친근한 대화지만 무거운 여운을 남긴 1부 지강헌 사건과 2부 박인수 사건에 이어 3부에서는 정신의학 이슈로 이어지는 충격적 살인 사건을 소개했다. 3부 비디오 가게 살인 사건은 1998년 화재가 난 비디오 가게에서 전혀 예상치 못한 시신이 발견된 사건이다. 당시 미라처럼 온몸이 테이프로 꽁꽁 묶인 기묘한 형태의 사망자는 다름 아닌, 비디오 가게 주인이었다. 범인은 경찰 조사에서 “기억이 안 나요. 시키는 대로 한 대 때리기만 했어요.” 라고 말했다. 하지만 그가 직접 촬영한 비디오에는 피해자와 협의된 보험사기용 폭행 장면 후 다시 범인이 나타나 전혀 다른 사람으로 돌변해 “나는 너를 죽이러 온 악마야!”라며 잔인한 살인을 한다. 또 장성규x 장도연x 장항준은 고통스러운 순간을 잊기 위해 스스로 자신을 자신에게서 분리시켜 생각하게 된 여러 다중인격 사건들을 소개했다. 인간이 살기 위해 아픔을 이겨내는 방법의 절실함을 지인들에게 전달해야 했던 장트리오는 스토리에 몰입해 울보 아이부터 중2병 학생, 헐크, 살인자까지 연기를 거듭하며 타고난 이

사회

더보기
토탈 라이프케어 세이션, 소셜 크리에이티브 미디어 프로덕션 영제로와 맞손
(펫아시아뉴스 (PetAsiaNews)) 토탈 라이프 케어를 선도하는 글로벌 기업 세이션이 투자 유치 이후 첫 행보를 공개했다. 소셜 크리에이티브 프로덕션 영제로를 세이션 산하 프로덕션으로 선정한 것이다. 올해 한국 투자금융그룹 계열사 한국투자파트너스와 코스닥 성장 투자 전문 회사 SV인베스트먼트로부터 50억원 규모의 투자금을 유치한 세이션은, 프로덕션 영제로 영입으로 남성 토탈 그루밍 브랜드 그라펜과 퍼퓸 헤어& 바디 브랜드 줄라이미의 크리에이티브를 통한 콘텐츠 강화를 전방위적으로 지원할 것으로 전망된다. 세이션은 미디어 커머스 계열 중 영제로를 거치지 않은 브랜드는 없을 정도로 영제로는 미디어 커머스에서 타깃에 맞는 접근 방식과 창의적인 발상으로 소비자들의 갈증을 잘 풀어주어 퍼포먼스를 증명했다며 이번 콘텐츠 미디어 프로덕션으로 선정하게 된 배경을 밝혔다. 영제로는 세이션이 국내를 넘어 해외에서도 센세이션을 일으킬 만한 혁신과 도전정신이 있는 살아있는 브랜드며, 세이션이 이뤄나갈 창의적인 라이프 토탈 케어의 혁신의 다음 단계를 함께하게 돼 기쁘다고 밝혔다. 또한 국내를 넘어 해외에서도 파죽지세로 나아가고 있는 세이션과 독보적인 비디오 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