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에서 최고 인기 견종은 '래브라도 리트리버'인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래브라도 리트리버는 25년 연속 1위를 차지했다.

아메리카 켄널 클럽(AKC)가 23일 발표한 2015년 인기 견종 순위에서 1위 래브라도 리트리버, 2위 저먼셰퍼드독, 3위 골든리트리버, 4위 불독, 5위 비글 순이었다. 특히 래브라도 리트리버는 교육·훈련에 매우 적합한 견종으로, 어린이와 다른 반려동물과의 교감도 매우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1917년 AKC에 의해 공식 견종으로 인정된 래브라도 리트리버는 온순하면서도 활동적이고 매우 사교적인 성격으로 많은 사람들에게 인기가 많다. 래브라도 리트리버 고향은 캐나다 래브라도 반도 남쪽에 있는 뉴펀들랜드 섬으로 바다에서 어망을 회수하거나 운반하는 역할을 담당했으며, 19세기 영국으로 건너가 여러 리트리버와 교배되면서 사냥개로 개량됐다.



문화/연예

더보기
정글의 법칙 in 추크, 스무 살 동갑내기 전소미 X 한현민, 인생 첫 다이빙 도전!
(펫아시아뉴스 (PetAsiaNews)) 지난 18일(토) 밤 9시 방송된 SBS ‘정글의 법칙 in 추크’에서는 2020년 스무 살을 맞은 전소미, 한현민의 특별한 다이빙 이야기가 공개됐다. 2020년 경자년 새해 스무 살이 된 전소미와 한현민이 생애 첫 다이빙에 도전했다. 도전 장소는 태평양 전쟁 때 난파된 함선과 비행기들이 가득해 세계 3대 마경이라 불리는 추크 바다로, ‘타이타닉’ 영화에 나온 것처럼 욕조와 변기 등이 그대로 보존되어 있어 선박 내부까지 둘러보는 렉 다이빙으로 유명한 곳이다. 이제는 산호와 물고기들의 터전이 되어 물고기 떼의 향연이 펼쳐지는 풍경을 본 스무 살 동갑내기들은 연신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니모의 엄마, 삼촌, 친구들이 모두 모여 있는 것 같다”라는 전소미의 말처럼 시간이 멈춘 것 같은 풍경과 형형색색 아름다운 빛깔의 물고기 떼가 헤엄치는 모습은 마치 한 폭의 그림 같았다. 전소미는 무서워하는 한현민을 다독이며 다이빙을 하는가 하면 한현민의 얼굴에 묻은 콧물까지 닦아주는 등 아름다운 풍경처럼 두 사람의 우정도 빛이 났다. 스무 살 동갑내기들의 두근거리는 생애 첫 다이빙 스토리는 지난 18일(토) 밤 9시 방송된 S

‘미우새’ 화제甲 배우 음문석의 生리얼 일상 大공개! 역대급 짠내 폭발
(펫아시아뉴스 (PetAsiaNews)) ‘미운 우리 새끼’에 드라마 ‘열혈사제’를 통해 안방극장에 눈도장을 찍은 배우 음문석의 사람 냄새 풀풀 나는 일상이 최초 공개됐다. ‘미우새’ 출연 예고만으로도 실검을 장악했던 배우 음문석은 ‘2019 SBS연기대상’에서 신인상을 수상하는 등 작년에 큰 활약을 펼친 바 있다. 이에 음문석이 ‘미운 남의 새끼’ 로 등장하자 母벤져스의 기대감은 한껏 고조됐다. 하지만 지금까지 ‘미우새’ 자식들에게서는 한 번도 본 적 없는 음문석의 역대급 짠내 폭발 일상이 공개되자 기대는 충격(?)으로 변하고 말았다. 음문석은 ‘흰철이’ 김희철과는 극과 극인 ‘정리정돈 제로’ 상태의 집안을 가감 없이 공개하는가 하면 ‘짠국이’ 김종국도 울고 갈 투철한 절약정신을 선보여 어머니들을 탄식하게 했다. 그뿐만 아니라 음문석은 ‘궁셔리 셰프’ 이상민을 뛰어넘는 요리 철학(?)을 뽐내다가 “그러다 영양실조 걸린다…”고 한 소리를 들어 녹화장을 웃음바다로 만들기도 했다. 한편, 그가 15년 가까이 길고 긴 무명시절의 아픔을 겪었던 사연도 공개됐다. “영양을 골고루 섭취하지 못해 혀가 갈라지고 귀가 찢어진 적 있다”는 그의 덤덤한 고백에 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