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축산진흥원&수의과대학 상호협력 MOU 체결

3일 제주도 축산진흥원은 2월 29일(월), 제주대학교 수의과대학 회의실에서 수의과대학 교수와 축산진흥원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산학협동을 통한 협력체계 구축 및 공동연구 활성화에 필요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 기관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축산 및 수의 기술분야 전반에 대한 업무 역할을 분담하고 수의과대학 학생들이 실무능력을 배양할 수 있도록 현장실습을 지원할 계획이다.

협력할 업무영역은 축산 및 수의 기술분야 전반에 대한 연구협력과 역할 분담, 가축 질병진단, 가축위생 및 방역 등이다. 축산진흥원은 축산·수의 관련 시험연구사업 추진과 가축위생 및 방역과 관련된 실습동물을 제공하고 수의과대학은 연구사업 공동참여와 자문, 질병진단, 예방기술 등을 지원한다. 축산진흥원 관계자는 "이번 협약을 통해 국내외 관련정보 및 기술뿐만 아니라 연구시설과 인력을 교류하고 상호 협력체계를 강화해, 질적인 발전은 물론 제주 축산을 이끌어 갈 인재양성 방안을 모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문화/연예

더보기
한국인의 노래, 최수종이 듣자마자 ‘역대급’이라 극찬한 주인공의 노래는?
(펫아시아뉴스 (PetAsiaNews)) KBS 1TV "한국인의 노래" 최수종이 서울 광진구를 찾았다. "한국인의 노래"는 MC 최수종이 노래의 꿈을 안고 살아가는 사람들을 찾아가, 그들의 사연을 담은 노래를 배달해주는 프로그램이다. 지난주 방송에서는 ‘국악 효자’ 정보권 씨와 ‘언더그라운드 팝 실력자’ 윤준 씨의 사연과 노래가 공개되며 화제를 모았다. 오늘인 31일 방송되는 "한국인의 노래"에서는 오늘의 주인공을 만나기 위해 광진구의 한 선술집 찾은 MC 최수종의 모습이 그려진다. 그곳에서 만난 오늘의 주인공은 선술집을 운영하며 요리, 서빙뿐만 아니라 노래까지 부르는 ‘감성 보컬 선술집 사장’이라는 소식이다. 한때 오디션 프로그램에서 우승하며 가수의 꿈에 거의 근접했던 주인공이 풀릴 듯 풀리지 않던 자신의 음악 인생 이야기를 털어놓는다. 음악 시작 계기를 묻는 최수종의 질문에 주인공은 어릴 적 부모님이 족발집과 노래방을 운영했던 사연을 소개한다. 여러 일을 하느라 바쁜 부모님 대신 노래방 카운터를 보기도 했던 주인공은 자연스레 노래를 많이 부를 수밖에 없었다고 밝힌다. 이후 성인이 되며 소속사 연습생 생활도 했던 주인공은 여러 요인이 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