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ISFM & 한국 KSFM 공동 주관 컨퍼런스가 서울에서 개최, 해외 유명 수의사 참여

2016년 국제 고양이 학술 대회가 23일 부터 24일까지 양일간 서울에 위치한 리베라 호텔에서 개최

지난 23일(토)부터 24일(일)까지 양일간 한국 고양이 수의사회(KSFM)과 세계 고양이 수의사회(ISFM)이 공동 주관으로 개최한 2016년 한국.아시아 고양이 컨퍼런스(KSFM-ISFM 2016 Korean and Asian Feline Corference)가 서울 리베라 호텔에서 개최됐다.
이번 컨퍼런스에는 해외에서 많은 수의사들이 참가 하였으며, 대략 150명정도의 해외 수의사들이 한국을 방문해 강의를 듣고, 난타 공연도 관람하면서 한국의 문화를 교류하는 시간을 가졌다.
한국 고양이 수의사회(KSFM) 김재영 회장은 "세계 각국의 수의사들이 서로 협력하고, 공경함으로써 동물복지와 질병 치료에 큰 발전을 이루어 왔고, 국내에서도 KSFM이 처음 열리는 만큼, KSFM-ISFM 국제 고양이 임상학술대회를 통해 국내외 고양이 수의학이 새롭게 재도약하는 계기로 만들고 싶어 본 행사를 준비했다고 밝혔다. 또한, 이번 국제 고양이 컨퍼런스가 개최 될수 있도록 물신양면으로 도움을 주신 많은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는 메세지를 전했다.
한편, 대한수의사회 김옥경 회장은 2017 인천 세계수의사대회(제33차 세계수의사대회, World  Veterinary Congress)가 내년에 개최 되는 만큼, KSFM과 대한수의사회가 함께 협력하여 성공적인 대회 개최를 위해 함께 협력 하자는 뜻을 전했다.



문화/연예

더보기
한국인의 노래, 최수종이 듣자마자 ‘역대급’이라 극찬한 주인공의 노래는?
(펫아시아뉴스 (PetAsiaNews)) KBS 1TV "한국인의 노래" 최수종이 서울 광진구를 찾았다. "한국인의 노래"는 MC 최수종이 노래의 꿈을 안고 살아가는 사람들을 찾아가, 그들의 사연을 담은 노래를 배달해주는 프로그램이다. 지난주 방송에서는 ‘국악 효자’ 정보권 씨와 ‘언더그라운드 팝 실력자’ 윤준 씨의 사연과 노래가 공개되며 화제를 모았다. 오늘인 31일 방송되는 "한국인의 노래"에서는 오늘의 주인공을 만나기 위해 광진구의 한 선술집 찾은 MC 최수종의 모습이 그려진다. 그곳에서 만난 오늘의 주인공은 선술집을 운영하며 요리, 서빙뿐만 아니라 노래까지 부르는 ‘감성 보컬 선술집 사장’이라는 소식이다. 한때 오디션 프로그램에서 우승하며 가수의 꿈에 거의 근접했던 주인공이 풀릴 듯 풀리지 않던 자신의 음악 인생 이야기를 털어놓는다. 음악 시작 계기를 묻는 최수종의 질문에 주인공은 어릴 적 부모님이 족발집과 노래방을 운영했던 사연을 소개한다. 여러 일을 하느라 바쁜 부모님 대신 노래방 카운터를 보기도 했던 주인공은 자연스레 노래를 많이 부를 수밖에 없었다고 밝힌다. 이후 성인이 되며 소속사 연습생 생활도 했던 주인공은 여러 요인이 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