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행사

시온쉼터는 다가오는 10월 26일 유기묘와 유기견의 병원비 돕기 바자회를 진행한다.

이 행사는 유기동물들의 밀린 병원비 등을 마련하기 위해 진행하는 바자회다.

펫아시아뉴스(Pet Asia News) 다가오는 10월 26일(토)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대전시청 남문광장 보라매공원에서는 '100여마리의 유기묘 보금자리 알콩달콩쉼터와 105마리 유기견 보호소 시온쉼터 병원비 돕기 바자회'가 진행된다. 이 행사는 유기동물들의 밀린 병원비 등을 마련하기 위해 진행하는 바자회다. 시온쉼터 오은숙 소장은 " 갈곳도 없어 이전도 못하는 쉼터 애들이 올 겨울을 탈 없이 지낼 수 있도록 바자회에 성공을 위한 도움이 필요하다"고 전했다.

 

 

한편, 현재 시온쉼터에서는 행사에 필요한 봉사자들을 모집하고 있다.



문화/연예

더보기
한국인의 노래, 최수종이 듣자마자 ‘역대급’이라 극찬한 주인공의 노래는?
(펫아시아뉴스 (PetAsiaNews)) KBS 1TV "한국인의 노래" 최수종이 서울 광진구를 찾았다. "한국인의 노래"는 MC 최수종이 노래의 꿈을 안고 살아가는 사람들을 찾아가, 그들의 사연을 담은 노래를 배달해주는 프로그램이다. 지난주 방송에서는 ‘국악 효자’ 정보권 씨와 ‘언더그라운드 팝 실력자’ 윤준 씨의 사연과 노래가 공개되며 화제를 모았다. 오늘인 31일 방송되는 "한국인의 노래"에서는 오늘의 주인공을 만나기 위해 광진구의 한 선술집 찾은 MC 최수종의 모습이 그려진다. 그곳에서 만난 오늘의 주인공은 선술집을 운영하며 요리, 서빙뿐만 아니라 노래까지 부르는 ‘감성 보컬 선술집 사장’이라는 소식이다. 한때 오디션 프로그램에서 우승하며 가수의 꿈에 거의 근접했던 주인공이 풀릴 듯 풀리지 않던 자신의 음악 인생 이야기를 털어놓는다. 음악 시작 계기를 묻는 최수종의 질문에 주인공은 어릴 적 부모님이 족발집과 노래방을 운영했던 사연을 소개한다. 여러 일을 하느라 바쁜 부모님 대신 노래방 카운터를 보기도 했던 주인공은 자연스레 노래를 많이 부를 수밖에 없었다고 밝힌다. 이후 성인이 되며 소속사 연습생 생활도 했던 주인공은 여러 요인이 겹